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증평군

자! 이제는 증평

증평의 발전전략에는 희망이 만들어가는 향이 있습니다. 미래를 열어가는 힘이 있습니다.

서브비쥬얼 이미지

지명유래

  • Home
  • 마을소개
  • 중동리
  • 지명유래
중동리 마을 전경

중동리(中洞里)

우리마을의 역사(歷史)와 지명유래(知命由來)

중동리는 본래 조선시대 청안면 근서면의 지역으로 교동리(校洞里) 남쪽에 치하고 있는 마을로 1966년 1월 1일 증평리에서 분동되어 법정리로 됐다.

중동리는 괴산군 증평읍 속해 있다가 1990년 12월 31일『지방자치법 제 106조, 충청북도 조례 제1864호』에 의해 충청북도증평출장소 설치에 따라 장평지소 관할에서 2003년 8월 30일 증평군 설치로 증평읍에 속해 있다.중동이라는 이름은 증평리의 한 운데에 위치하고 있어 중앙마을의 뜻으로 중동리라고 불리어진 것으로 추정된다.

중동리에 5일마다 서는 전통적인 재래시장이다. 1923년 조치원 ↔ 증평(당시 청안역)간 충북선이 개통됨으로 인근 괴산군 일원, 청원군 일부, 진천군 일부지역의 쌀, 콩, 연초, 누에고치, 면화 등 주요 농산물들이 대도시인 인천, 군산, 서울, 부산 등으로 직송됨에 따라 인근 주민과 상인들의 유동인구가 증가되어 장(場)은 급격히 발달했으며, 1928년 증평(청안) ↔ 충주간의 충북선이 연장 개통됨으로 증평장은 더욱 활성화 됐다.
오늘에 도로의 발달과 차량의 다양화, 대형 마트에 의한 상거래 양상의 변화에도 증평5일장은 성황을 이루고 있다.

2004년 증평군에서는 재래시장 활성화를 위한 비 가림 시설을 설치하여 상인과 사용자의 관리를 제공하고 있으며 1일과 6일에 장이 선다.

토박이땅 이름

  • 네거리 : 예전 증평역(지금의 증평군청) 앞 사거리 일대
  • 싸전마당 : 장뜰재래시장내 야외광장 주변으로 예전에 쌀가게가 많았고 넓은 마당이 있었다.
  • 곡마당 : 에전 싸전마당 일대에 곡마단이 공연하던 곳이라고 함.
  • 소전마당 : 싸전마당 부근에 있었다는 우시장을 일컫는다.
  • 나무전거리 : 지금 일신약국 주변에 땔나무를 파는 가게가 많았다.
  • 채소전거리 : 태평파크 옆 골목에 모여 잇던 채소가게
  • 포목전거리 : 충북장 골목에 몰려있던 포목가게. 지금도 일부 남아있다.
  • 어물전거리 : 산초건강원 골목에 몰려있던 어물가게
  • 피전거리 : 화선집 골목에 있었다.
  • 유기전거리 : 축협골목에 있던 놋그릇 가게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최종수정일 :
2021-01-29 18:17
(27927) 충북 증평군 증평읍 광장로 88TEL : 043-835-3261

Copyright(c) 2018 by Jeungpyeong-gu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