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증평군문화관광증평군

사람과 자연이 어우러진 테마가 있는 증평

사람과 자연이 어우러진 테마가 있는 증평으로 초대합니다.

서브비쥬얼 이미지

동헌

  • Home
  • 역사/문화
  • 구전설화
  • 동헌
동헌(東軒)소재지 : 증평읍 미암리

증평에서 동북쪽으로 1.5㎞ 떨어진 형석 중고등학교 오른쪽에 마을이 있는데, 이 마을이 증평읍 미암리 마을이다. 옛날의 군소재지이고 미암리에는 동헌과 시장이 있고 지금의 삼거리를 금부라했으며 미암리 2구의 시화 부락엔 각처에서 모여드는 상인들의 말(馬) 때문에 역마촌(驛馬村)을 이루는 등 어느 고을 어느 고장마다 살기 좋고 인심이 좋았다.

어느 해인가 신임 사또가 이세상에 다시 없을 만큼 아름다운 부인과 부임해 오면서부터 이 고장에는 통탄하지 않으면 안될 일이 생기게 되었다. 신임사또의 부인이 뛰어나게 아름답고 부부간의 금실이 너무나 좋아서 부러워하지 않는 사람이 없었으나 어찌된 영문인지 자식이 없어 항상 근심 하던차 부처당골에 있는 절을 찾아가 신임사또 부인은 자식을 얻기 위하여 매일 같이 부처님께 불공을 드리며 자식 갖기를 원했으나 뜻대로 되지 않으니 여인의 방임(放任)이 머리를 들었다고 할까? 아니면 자식을 보겠다는 한결같은 마음 때문인지 속세를 등진 중생(衆生)을 유혹하여 정을 통하였다고 한다. 꼬리가 길면 밟힌다는 속담처럼 사또 부인의 좋지 못한 행동이 길어 사또가 알게 되고 말았다.

사또는 남자와 사또 부인의 잘못을 무거운 죄로 다스려 온 고을 백성이 보는 앞에서 머리, 몸을 토막쳐서 죽이고 충청감사에게 진언하여 동헌을 지금의 괴산군 청안면으로 옮겨가므로 이 고을은 다 폐허가 되고 말았다. 이 살기 좋고 인심 좋던 고장이 갑자기 폭풍우가 지나간것처럼 망하였다하여 이 고을 일부 동리를 망골이라 전하고 죄인을 다스리던 의금부 자리인 현재 삼거리를 옥고개라고 하였다.

동헌이 섰던 자리에는 세월의 흐름에 따라 기왓장 깨어진 것만이 이곳 저곳에 흩어져 있을 뿐 아무런 소리도 들리지 않고 있다.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담당부서 :  
문화예술팀
담당자 :  
정찬교
연락처 :  
043-835-4113
최종수정일 :
2018-02-01 18:57
(27927) 충청북도 증평군 증평읍 광장로 88 대표전화 043)835-3114

Copyright(c) 2018 by Jeungpyeong-gun. All rights reserved.